Find Friend(s)
Chat
CHAT ROOMS
KPOP Lounge

Gossip, Social Media

Transgender celebrity Harisu fires back at malicious comments + says she didn't get cosmetic surgery

By yckim124   Monday, January 15, 2018   19,605   1,178   265
harisu

6

0

SHARES
  1. Google+
Transgender celebrity Harisu fired back at malicious comments and criticism. 


On January 15, Harisu responded to haters via a lengthy post on Instagram. She also threatened legal action against commenters that have gone too far with their rude remarks.

 

SEE ALSO: Transgender star Harisu sheds tears talking about the malicious comments she received for the past 18 years


She stated, "You say I have to endure all the criticism and hate since I'm a celebrity who gets judged, making a living and money with popularity? You say you can do whatever you want because South Korea is a nation of free speech? I want to ask if you really think that way! You say I look different in my photos compared to videos, that I have not lost weight but have undergone cosmetic surgery. But I have not undergone cosmetic surgery. The fact is that I have just lost weight. I use the app Beauty Plus to take pictures. Doesn't everyone use photo apps to take selca nowadays? I've always mentioned which app I used to take pictures on my post but why are you all so anxious to jump at me? Once again, you have the right to hate or love me and it's up to you. You don't have to like me but I don't go around criticizing or leave malicious posts against the things I hate."


Harisu also said, "Please stop while I'm holding back. It's not like I haven't taken action because I don't know how to. Once I start (to take legal action), there will be no agreements/compromises."


Lastly, she stated, "You guys who are defaming my character and leaving hate comments are same as murderers. In one word, you are the trash of society. The evil!"



데뷔때부터 참 많이 사랑도 받고 비난도 받고 기쁨도 많았고 죽고 싶을만큼 괴로울때도 많았지만 항상 믿어주는 가족과 친구들이 있었기에 참을수 있었습니다. 지속적인 악플로 죽이겠다는 협박을 일삼는 악플러를 2001년에 고소한적이 있었는데 경찰에 잡히자마자 죽이겠다던 그는 잘못했다며 빌며 선처해주면 앞으로 선플을 달고 다니겠다며 어이없는 이야기를 하며 우는 모습에 선처를 해주고 그이후 오늘까지 화가나도 혼자 삭히고 힘들어하고 때로는 울고 정신적으로 힘들어 병원도 다니고 하며 참아왔어요. 문뜩 정말 참아주는게 잘하는걸까란 생각이드네요. 연예인이니 평가를 듣고 살아야하며 인기로 돈벌고 사는 사람이니 비아냥과 욕설 인격비하 혐오를 다 감수해야한다구요? 대한민국은 언어의 자유국가이니 맘대로 하고 살아도 된다구요? 진심으로 생각하는게 그런건지 묻고싶네요! 사진이랑 동영상이랑 얼굴이 다르다 살을 뺀게 아니라 성형이다 라고 하시는데 성형아니고 살뺀거 맞구요. 성형하면 했다고 합니다. 사진은 뷰티플러스라는 어플로 찍어요. 요즘 다들 셀카 보정어플 안쓰시나요? 전 사진 올릴때 분명 무슨어플로 찍었다고 써놓는데 다들 못잡아 먹어서 그러시나요? 다시한번 얘기하는데 저도 좋아하는거 싫어 하는게 있듯이 당연히 모든분들도 그럴 권리가 있습니다. 절 무조건 좋아할 필요없어요. 하지만 제가 싫어한다고 전 욕하거나 나쁜행동을 하거나 악의적인 글을 개시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함부로 말도 하지 않습니다. 분명히 얘기하지만 참아주고 있을때 그만하세요. 할줄 몰라서 안하는게 아니예요. 그리고 한번 시작하면 절대 선처같은거 두번다신 안합니다. 어차피 그런거 바라고 저에게 상처준거 아니실테니까요! 사람이 매일 웃는다고 안아프고 안슬픈거 아니예요. 지금 인격모독에 비하에 혐오글에 악플쓰는 당신들은 살인자와 똑같아요. 한마디로 사회의 쓰레기란겁니다! 악이예요! 그리고 계속 욕하고 싶고 혐오 차별 악플 써보세요. 언제까지 참을수 있을지 한번 봅시다. 이번 기회에 아주 뿌리를 뽑을지 시작하게 되면 아주 예전꺼부터 아주 독하게 해줄께요! 마음대로 해요! 욕해버려

A post shared by Risu Ha (@risu_ha) on


  1. Harisu


TRENDING

GET AKP IN YOUR INBOX!

CONNECT WITH ALLKPOP

  1. Follow us on Instagram
  2. Subscribe on Youtube
  3. Follow us on Google+

BRAND PARTNERS

35
35
$35
love
love
$35
dna
dna
$35
bag
bag
$35